Fan

한화이글스 구단의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한화이글스, 미야자키 교육리그 참가

작성일2023.10.06

조회수1621


한화이글스가 미야자기 교육리그(피닉스리그) 참가를 통한 선수단 성장을 도모한다.
 
한화이글스는 오는 9일부터 30일까지 일본 미야자키에서 열리는 교육리그에 참가한다. 한화이글스의 미야자키 교육리그 참가는 코로나19로 인한 불참 전인 2019년 이후 4년만이다.
 
이번 교육리그는 일본 프로야구 12개 팀, 일본 독립리그 2개 팀, 그리고 한화이글스를 포함한 KBO리그 2개 팀이 참가한다. 총 16개 팀이 18경기씩을 소화하는 일정이다.
 
한화이글스와 두산 베어스, 삼성 라이온즈에서 각각 20명씩이 선발돼 리그에 참가한다. 한화와 두산 선수단에 삼성 선수 10명씩이 더해져 2개 팀(1개 팀 30명)을 이루는 구성이다.
 
한화이글스는 2023년 신인 3명(문현빈, 김서현, 이민준)을 포함한 젊은 선수들이 수준 높은 교육리그 경험을 통해 기량을 한 단계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승혁, 김민우, 하주석 등 중견 선수들의 컨디션 및 몸상태를 점검하는 것도 교육리그 참가 목적 중 하나다.
 
현재 1군 엔트리에 포함돼 있는 이진영, 최인호, 김규연, 문현빈과 1군 등판 계획이 있는 남지민은 추후 교육리그에 합류하기로 했다.
 
손혁 단장은 "좋은 날씨 속에서 퀄리티 있는 선수들을 상대로 실전 경험을 쌓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실전 공백이 있는 선수들은 부족한 플레잉타임을 채우고, 미래 자원들에게는 올 시즌 부족했던 부분을 보완하는 시간을 통해 내년 시즌을 대비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화이글스는 교육리그를 마친 뒤 미야자키에서 마무리 훈련을 이어갈 예정이다. 끝.


 

임시비밀번호가 발급되었습니다.

확인

회원가입 시 등록한 정보와 일치하지 않습니다.
전송이 완료되었습니다.

확인

게시물을 삭제하시겠습니까?

취소 확인

가입불가 사유를 입력해 주세요

취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