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

한화이글스 구단의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한화이글스, 외국인 타자 닉 윌리엄스 영입

작성일2023.06.20

조회수1988


홈페이지+썸네일.jpg


한화이글스, 외국인 타자 닉 윌리엄스 영입

한화이글스가 18일 새 외국인 타자 닉 윌리엄스(1993년생, Nick Williams)를 총액 45만 달러(계약금 15만 달러, 연봉 25만 달러, 인센티브 5만 달러)에 영입했다.

좌투좌타 외야수인 윌리엄스는 공수주에서 파이팅 넘치는 플레이를 펼치는 선수로 적극적인 타격이 강점이며, 수비력과 주력도 준수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주로 코너 외야수로 뛰었지만 중견수 수비도 가능하다. 인성도 좋다는 평가로, 한화이글스는 윌리엄스가 새로운 팀에 쉽게 녹아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017년 필라델피아 필리스 유니폼을 입고 빅리그에 데뷔해 2018년까지 2년 연속 두 자릿수 홈런(12홈런-17홈런)을 기록했다. 2021년에는 시카고 화이트삭스에서 뛰었으며 메이저리그 통산 성적은 294경기 출장, 타율 0.251 31홈런 110타점이다.

2022년부터는 멕시코 프로야구로 무대를 옮겼다. 토로스 데 티후아나 소속으로 뛴 윌리엄스는 2022년 타율 0.370 29홈런 72타점으로 각종 타격 순위 상위권에 랭크됐고, 올 시즌 역시 타율 0.304 9홈런 28타점으로 좋은 성적을 유지하고 있었다.

윌리엄스는 "좋은 기회를 받게 돼 매우 감사한 마음이다. 새로운 시작을 할 수 있게 돼 기쁘고 기대된다"며 "팀이 최대한 많은 경기를 이기는 데 도움이 되고 싶고, 마지막까지 좋은 경기력으로 시즌을 마치는 것이 목표다. 이글스 팬 여러분들을 하루 빨리 만나뵙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윌리엄스는 비자 발급 등 필요한 행정 절차를 마무리한 뒤 다음 주말께 입국할 예정이다. 끝.


 

임시비밀번호가 발급되었습니다.

확인

회원가입 시 등록한 정보와 일치하지 않습니다.
전송이 완료되었습니다.

확인

게시물을 삭제하시겠습니까?

취소 확인

가입불가 사유를 입력해 주세요

취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