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home > PLAYERS > 선수 > 내야수

내야수

선수 선택 확인
트위터 페이스북
김태균
52김태균KIM TAE KYUN
내야수 내야수우투우타
  • 생년월일: 1982년 5월 29일생(36)
  • 키/몸무게: 185cm/110kg
  • 출신학교: 남산초-천안북중-천안북일고-대전대-대전대 대학원
2018 SEASON
  • 타율0.315
  • 타점34
  • 안타80
  • 홈런10
  • 도루0

최근 경기기록

최근 경기기록 목록
날짜 경기 타수 득점 안타 홈런 타점 도루 볼넷 사구 삼진 타율
2018/10/19 넥센 1 0 0 0 0 0 0 0 1 0.000
2018/10/13 NC 1 0 1 0 2 0 0 0 0 1
2018/09/27 두산 1 0 0 0 0 0 0 0 0 0.000

선수 소개

2001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1차 지명으로 입단한 이래 친정팀이자 고향팀이기도 한 한화이글스와 운명을 같이 해왔습니다. 한화이글스의 4번 타자이자 국가대표 4번 타자로 한국 프로야구의 스타 중의 스타. 올해 34세를 맞는 이 성숙한 대타자는 타격만큼이나 정교하고 멀리 가는 포부를 가지고 있습니다. 팀과 함께 ‘승리의 습관’을 만드는 것. 올 시즌 진짜 달라진 이글스를 이끌어 나가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습니다.

주요 경력

  • 2012~2014 3년 연속 출루율왕 수상
  • 2011.12~ 한화 이글스
  • 2010 제16회 광저우 아시안게임 야구 국가대표
  • 2009.11~2011 치바롯데 마린스
  • 2001~2009.11 한화 이글스
  • 2009.05 네오위즈 게임즈 슬러거 홍보대사
  • 2009.04 충청남도 천안시 홍보대사
  • 2009 제2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 국가대표
  • 2008 프로야구 올스타전 서군 대표
  • 2006~2007 프로야구 올스타전 서군 대표
  • 2006 제1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 국가대표

미디어

응원 메세지를 남겨주세요!

댓글작성
댓글3006
0 / 300자 byte
  • 조승환 프로필 사진
    조승환
    2018/05/06

    팀의 기둥은 필요할때 나오죠^^ 오늘 꿀같은 단비의 휴식으로 최고의 천적 넘사벽 영웅들에게 김태균선수의 위엄을 보여주세요

  • 신상훈
    2018/05/05

    강팀과 그저그런 팀의 차이는 바로 승률5할이 넘었을때의 집중력 유지여부에 달려있습니다.승률이 5할이 넘건 6할이 넘건 계속해서 절실하게 경기에 임해야 최강의 팀이 될 수 있습니다.여유는 시즌 끝나고 가지면 됩니다.한화라고 우승 못하라는 법없죠.4,5위해가지고는 절대 우승못합니다.2위이상을 해야 우승가능합니다.

  • 정예지 프로필 사진
    정예지
    2018/05/04

    이제 팀을 구하는 선수가 김태균선수라는 것을 보여주실때입니다.
    항상 화이팅하시고, 지금 한화덕분에 하루하루가 너무 행복합니다.

  • 조승환 프로필 사진
    조승환
    2018/05/03

    절로 오랫만에 팀 승리에기여하는 김태균선수임을 보았습니다^^ 계속 이글스의 자존심임을 보여주세요^^

  • 강성주
    2018/05/02

    수고했어요~~이젠 제페이스를 찾고있는것 같아서 기쁘요~~암요 썩어도 준치 아니긋소~화이팅 ~~~~

  • 신상훈
    2018/05/02

    계속 감이 올라오고있네요. 곧 호잉이 3번 가고 4번으로 올라갈 수 있겠습니다.

  • 이진택
    2018/05/01

    4월의 22경기를 보면. 김태균 복귀전 12경기 9승3패에 8경기가 5점이상 득점. 송광민 매경기 타점. 복귀후 10경기 3승7패. 5점이상 득점경기 없음. 송광민 지난 마지막경기 어렵사리 타점한개. 이정도면 김태균은 한화에서 빠져야 하는 존재가 아닌건지.

  • 조승환 프로필 사진
    조승환
    2018/05/01

    팅을 구하는 타격으로 이제는 김태균 선수임을 보여주세요 올해는 한번도 기억나지않아 안타까울뿐입니다ㅜㅜ

  • 신상훈
    2018/05/01

    메이저에서도 무사3루,무사만루에서도 점수못내는거 수두룩하게 나옵니다.그날은 운도 좀 없었어요.다만 선수들이 그런상황의 타석에서 너무 편하게 임하는 건 아닐까요. `주자못불러들이면 경기내준다`라는 절실한 마음으로 임한다면 운도 따를 것입니다. 볼에 스윙하지 말고 2스트 전에 해결을 보는게 좋겠지요.

  • 조승환 프로필 사진
    조승환
    2018/04/27

    출률하는 타선은 너무많이 보았습니다 이젠 팀 승리에 기여하는 타격을 보여주세요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