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home > FAN > 팬 타임즈

팬 타임즈

팬타임즈

작성하기

겨울캠프 리빌딩인지 과거의 복구인지...

복창수 프로필 사진
복창수
NO.257586
2018.02.27
조회2,210
승리를 맛보지 못하는 겨울캠프

마수걸이 승을 얻기위해 한감독은 최고의 선수를 내고 있다.
하지만 결과는 승리도 아니고 리빌딩도 아니다.

1.외인투수
역시 기대했던데로 저렴한 외국인 투수는 강력함을 보이지 못하고 있다. 건강하다고 하니 부상은 없겠지만 과연 높은 방어율로 얼마나 버틸수 있을지? 중간 방출하고 새용병 영입하면 저렴한 비용으로 뽑은 보람도 없을거 같은데...

2.외인타자
발만 빠르면 머하나? 살아나가야지 빠른 발도 쓰지.. 한국투수에 적응하면 잘하겠지 하며 막연한 기대감만 갖고 있는 듯. 기대치는 제2의 버나디나

3.외야
이용규, 호잉 둘다 써야 맞는거지만 왜 나머지 한자리는 꼭 최진행, 이성렬을 고집하는가? 최진행은 주장이라고는 하지만 대타로 내려야 한다. 차라리 양성우를 그 자리에 주전으로 기용하고 어린선수들에게 지회를 주는 것이 리빌딩 아닌가

4.내야
주석이 올해도 기대되지만 문제는 1루, 과연 김태균이 1루 수비를 버틸수 있을지? 김회성, 최진행, 이성열이 있다지만 한화의 최대 구멍이 될 가능성이 농후하다.

5.포수
왜 아직도 정범모에 대한 미련을 못 버리지? 그냥 같이 고행했던 선수라서... 최재훈이 부상이면 연습게임이라도 어린선수 들좀 올려보지. 리빌딩을 선택했다며 고작 선택한게 정범모의 부활.... 차라리 LG출신 김창혁이라도 키워 보든지

6.투수
투수들은 쉬엄쉬엄 웨이트만 하고 있는지 자랑하던 젊은 선수들이 거의 안 보이네. 아직 시즌 개막도 많이 남았는데 벌써 정점에 올라올 필요는 없지만 실전감각도 없이 어디서 무엇을 하고 있을까? 한화의 숨겨둔 필살기 정도로 생각하면 되려나...

외인 용병들 보면 상위권에 가고자 하는것도 아니요, 아직도 최진행, 정범모 고집하는 거 보면 리빌딩도 아니다. 리빌딩 한다고 큰소리 쳤지만 골수적인 생각은 바뀌지 않은듯하다. 그냥 리빌딩은 성적이 안 나오는거에 대한 “변명”의 카드가 되겠구나.
추천0
추천 트위터 페이스북

댓글

댓글작성
댓글0
0/300자
팬타임즈 목록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1457 망상극장; [2] 황성현 2018.12.11 240
51456 정우람 승부조작에 연관됐다는 소리 나오는데 자체조사... 이동소 2018.12.10 407
51455 윈윈 삼각트레이드 최장일 2018.12.07 304
51454 홍성갑 선수 받았나요? [1] 이태규 2018.12.06 450
51453 LG에서 송광민 싸트 얘기 나오는데 해줄려면 최소 이천... 이동소 2018.12.01 568
51452 박종훈 단장님께 [2] 이광택 2018.11.29 587
51451 68승 76패 vs 73승 71패 박경태 2018.11.28 362
51450 4번 타자 선수는 나올때 영입할 기회다! 곽영 2018.11.27 425
51449 양의지 양의지 하시는데..... 굳이 양의지가 필요할까? 이세주 2018.11.24 361
51448 코치분와 기타 인원분들은 싸인회 안하나요; ㅋ;;; 황성현 2018.11.24 273
51447 독수리 한마당 오태삼 2018.11.23 384
51446 산술적인 비교 송승호 2018.11.23 365
51445 양의지 영입건은 재고해주세요!! 이동근 2018.11.22 310
51444 양의지는 영입을 해야 하는 것이 아닌지? [1] 박경태 2018.11.22 363
51443 박종훈 단장님!!! 이봉수 2018.11.21 365
51442 홈런 군단 sk타격코치 정경배 방출...한화에 오면... [1] 곽영 2018.11.21 491
51441 내년시즌을 위해서는 투수도 투수지만 타자들의 변화가... 한맹우 2018.11.21 261
51440 최진행도 FA를 신청했네요.... 헐..... 신영근 2018.11.20 413
51439 박정진 선수라서 더 아쉽습니다... 황성현 2018.11.19 464
51438 박정진 배영수 선수 그동안 수고하셨습니다. 신중진 2018.11.17 4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