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home > FAN > 팬 타임즈

팬 타임즈

팬타임즈

작성하기

한화가 암흑기인게 훈련량이 부족해서인가?

송승호 프로필 사진
송승호
NO.257562
2018.02.03
조회3,044
정현 4강전 끝나고 찍은 발 사진 올려놓고,
새로 부임한 남아공 코치가 체계적인 훈련이 아니라,
발바닥 망가질 정도로 지옥훈련을 시켰다는 멍멍이 소리를 늘어놓으며
단체 훈련량은 무조건 많을수록 좋다는 주장을 하기 전에
최소한 단체 훈련량과 성적의 인과관계부터 증명해야 하지 않을까?

박찬호, 박병호, 이승엽이 대체 어느 구단에서 감독이 강압적으로 지시하는 훈련을 받고 야구 선수로 성공했다는 소리인지 모르겠네
그럼 최정은? 하겠지만 당신들 말대로 하면 김성근식 지옥훈련이 사라진 다음에 최정은 폭망했어야 정상인데 과연 그런가?
대부분 선수들이 노력을 열심히 한거는 맞지만 그건 자율적으로 몸관리 잘하고 훈련을 잘 해서지,
감독이 붙잡아놓고 기술 훈련 죽어라 시켜서는 아니지

최근 잘 나가는 두산, 기아도 약팀이었던 시절이 있었다
근데 과연 그들이 지금 잘 나가는 이유가 지독한 단체 훈련 덕분인가?
두산, 기아를 제외하더라도 김성근식 쌍팔년도 훈련을 접목하는 팀은 존재하지 않는다
만약 한화가 혹독한 단체 훈련 없이는 답이 없는 팀이라면 이미 팀 자체가 잘못 만들어진 것이다
그렇다면 강팀이 되는 시스템부터 만들어야지 성적 못내니까
점심 도시락으로 때워가며 아침부터 저녁까지 무조건 굴리는게 정답인가?

크보에서 기술 훈련량이 제일 적고, 웨이트가 가장 체계적인 구단이 넥센이다
그럼 질문 하나 해보겠다
무지막지한 펑고쇼 해가며 기술 훈련에 올인한 지난 3년간 단 한시즌이라도 넥센보다 성적이 위였던 시즌이 있었나?
선수 핑계 대지 마라
돈 퍼부운거는 둘째 치고라도 강정호에 이어 박병호까지 빠져나가서 2016시즌에 꼴찌 후보 소리 듣던게 넥센이고
로저스 눌러 앉히고 정우람까지 데려와서 가을야구 유력에다가 우승후보 소리까지 들었던게 한화다

사실 지금 한화의 단체 훈련량이 타구단에 비해 적은 편도 아니다
지난 3년간에 비해 확 줄었으니 기사화도 되는 거지,
타구단이었으면 기사꺼리도 아니었을거다

여기서 쌍팔년도식 훈련량 따지고 노력 타령이나 하는 사람들이 산업화 세대라면 그러려니 하겠는데
밖에서는 세상을 바꿔야 한다며 자랑스럽게 나름 진보적이라고 떠들고 다닐거 같아서 씁쓸하네 ㅉㅉㅉ
추천0
추천 트위터 페이스북

댓글

댓글작성
댓글0
0/300자
팬타임즈 목록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1439 new미야자키 훈련,, 요미우리 연습 게임에서... 황윤선 2018.11.16 59
51438 new@-{팀`한화이글스} - ″박종훈 단장″을 칭찬 합니다-@ 조재환 2018.11.15 131
51437 외인투수들,, 성적은 기대,, 염려는 지구력.. [1] 황윤선 2018.11.15 276
51436 외국인 투수 교체 [3] 오태삼 2018.11.15 272
51435 새 타격코치 물색....장종훈 수석업무 분리한다고 함 [1] 김동우 2018.11.15 208
51434 철저하게 비즈니스 마인드로 [2] 송승호 2018.11.14 264
51433 한국시리즈 6차전에서 치열함을 봤습니다...... 신영근 2018.11.13 235
51432 한화선수들 지금 이순간에도 열심히 노력(훈련)하고 있는... 강홍수 2018.11.11 492
51431 KS 4차전... 하주석, 한용덕 똑바로 쳐 봐라.... [1] 신영근 2018.11.09 392
51430 로사리오 보유권과 LG 트레이드 한맹우 2018.11.09 314
51429 LG가 허프와 로사리오 맞교환 제시한걸 거부하다니....... [2] 신영근 2018.11.09 411
51428 내년시즌 선발이나 키우죠 강원진 2018.11.08 346
51427 임창용선수 영입 임명희 2018.11.06 371
51426 임창용 선수 한화에 대리고 오면 득일까요 독일까요??? 박충복 2018.11.05 446
51425 류현진은 한화오면 무조건 영결시켜줍시다. 이동소 2018.11.05 243
51424 올 한 해 뜨거운 불꽃처럼 타 올랐습니다. 고생하셨습니... 이호현 2018.11.01 906
51423 마무리훈련 [2] 이태규 2018.10.29 693
51422 100%나만의 바램? 이승욱 2018.10.26 672
51421 한감독님 박단장님 장종훈 타격코치로는 미래가 안보입... [2] 이동소 2018.10.25 805
51420 용병은 제2의 호잉(우익수)을 찾는게 좋아보입니다. 강영식 2018.10.25 6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