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home > FAN > 팬 타임즈

팬 타임즈

팬타임즈

작성하기

확바뀐 캠프, 위기의 경고.. .

황윤선
NO.257569
2018.02.08
조회1,316
감독바뀐 만큼, 너무나 다른 훈련 스타일... 40여일 훈련일정에 작년에 비해 5일 정도 휴일이 늘어났다...
전체 집단 훈련량은 절반 정도로 줄고,, 나머지는 자율.....
거기다 연습게임은 최다... 이거.. 슬슬 연습게임하다 시즌보자는 이야기 ?
휴식, 연습게임 빼면 며칠 훈련하나....그리 자신 있나.....

야구는 단체경기,, 손발 맞추어야할 것이 수없다... 오직 반복된 단체연습이 선수간의 리듬과 타이밍을 확실히 맞출수있다....
기억하는가,, 고질적 수없던 실책, 실책,,, 나아진 것이 즐기며 자율훈련해서 인가.. 무리한 훈련해서 문제였지 팩트는 정확하자.

원래 캠프 목적은 장기 시즌 대비 공통된 훈련... 최장기, 최고 이승엽선수가 가장 강조하던 것이 강한 연습...
3년 생고생한 고참이 줄줄이 늘어서 있는 이글스로서는 한편 즐길만도 하지만,,, 그 고참들 젊을때 지금처럼 자율야구해서 살아있나
한창 커가는 미래주전들은 어찌하나.. 알아서 훈련해라 ? 넘치는 힘을 주체못할 신참들은 빡세게 키워야 하지않나....

감독,,, 컨디션 중요한 후배생각하는 것은 좋은데,,, 10여년 하위권구단 처지에 너무 쉽게 먹으려하는 것 아닐까...

차라리 즐겨야하는 산전수전 고참들을 따로 모아 훈련하고,
미래 주전들은 강하게 키워야하지요.. 그들도 지금아니면 야구인생의 중요한 훈련 황금기를 놓치는데,,,
쫄망하기 직전 마지막 수단인 리빌링 주역들은 즐길 여유가 있나...타팀에 비교해 즐길만큼 월등한가... 2.3배해도 만만치 않을텐데..
대한민국 야구,, Wbc 예선도 못넘는수준,,,즐기며 훈련하는 전구단,, 결국은 우리만의 KBO 엔조이 리그되어가고 있지않는지?.

참,, 남과 같이 하면서 남을 넘겠다... 뭐 잠재된 천부적 스타가 널려있는가.... 대단한 역발상..,,


추천1
추천 트위터 페이스북

댓글

댓글작성
댓글3
0/300자
  • 황윤선
    2018.02.12

    참, 글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

  • 황윤선
    2018.02.12

    시간 경과하면 언제나 글을 삭제하는데 .. 마침 삭제하려보니 .. 가네,,, 한참 찿아보니 전 김감독부류인 것 같다는 의미같은데.... dont` let me be mis understand.. 글 전체를 잘해석하시고 마지막 글귀를 음미해보셔요...

  • 전상호
    2018.02.11

    좀 기다리세요... 아직 시작도 안했는데 왜 벌써 이러십니까? 최소한 시즌 중반 넘어가면 평가하셔더 늦지 않습니다. 아무래도 가네바야시 스타일에 세뇌되신것 같은데 다른팀들은 진작부터 이렇게 하고 있었어요

맨처음 이전5개 1 다음5개 맨마지막
팬타임즈 목록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1097 비상 걸렸네... 넥센도 3점포 작렬..... 신영근 2018.10.13 129
51096 삼성이 한화 멱살 잡고 3위 시켜주네 이진욱 2018.10.13 118
51095 자력으로 3위하긴 아예 글렀네... 신영근 2018.10.13 112
51094 용덕아 겜 끝나고 임명희 2018.10.13 182
51093 올해는 사닭하고 와카에서 탈락하길 바랍니다. [1] 안덕용 2018.10.13 182
51092 3,4위 결정짓는 최종전 5번타자 양성우 6번타자 하주석.... 김원재 2018.10.13 106
51091 한용덕도 진짜 고집 쎄네 송승호 2018.10.13 227
51090 오늘은 가진 모든 자원을 쏟아부어 반드시 이기길!!! 이창호 2018.10.13 210
51089 넥센 보다 한화타격이 낫다요?....ㅋㅋㅋ [5] 김원재 2018.10.12 354
51088 이글스 타격은 개 심각합니다....송승호 님 데이타에서 ... [5] 신영근 2018.10.11 549
51087 투타 밸런스 송승호 2018.10.11 201
51086 한화 타격은 많이 심각해 졌습니다.... 신영근 2018.10.11 177
51085 이제 그만 송광민 올리는것이 어떨지 [3] 허택 2018.10.11 468
51084 한화 꼬올닭이 아니라 사닭사닭 하겠네요. [2] 안덕용 2018.10.10 283
51083 아겜이후 한화가 예전만 못한 이유 [39] 송승호 2018.10.10 655
51082 한용덕 감독은 내년을 어떻게 대비할 것인가? [1] 김태균 2018.10.10 242
51081 그냥 4위로 시즌 마감해라 이봉수 2018.10.10 208
51080 야!! 김태균 어디서 처 나오려 하는거냐 [1] 김태균 2018.10.10 290
51079 한용덕감독님, 장종훈타격코치 데이터좀 보세요.... 김원재 2018.10.10 164
51078 그동안 조용하던 주변 기아팬들 오태삼 2018.10.10 1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