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home > FAN > 팬 타임즈

팬 타임즈

팬타임즈

작성하기

확바뀐 캠프, 위기의 경고.. .

황윤선
NO.257569
2018.02.08
조회1,315
감독바뀐 만큼, 너무나 다른 훈련 스타일... 40여일 훈련일정에 작년에 비해 5일 정도 휴일이 늘어났다...
전체 집단 훈련량은 절반 정도로 줄고,, 나머지는 자율.....
거기다 연습게임은 최다... 이거.. 슬슬 연습게임하다 시즌보자는 이야기 ?
휴식, 연습게임 빼면 며칠 훈련하나....그리 자신 있나.....

야구는 단체경기,, 손발 맞추어야할 것이 수없다... 오직 반복된 단체연습이 선수간의 리듬과 타이밍을 확실히 맞출수있다....
기억하는가,, 고질적 수없던 실책, 실책,,, 나아진 것이 즐기며 자율훈련해서 인가.. 무리한 훈련해서 문제였지 팩트는 정확하자.

원래 캠프 목적은 장기 시즌 대비 공통된 훈련... 최장기, 최고 이승엽선수가 가장 강조하던 것이 강한 연습...
3년 생고생한 고참이 줄줄이 늘어서 있는 이글스로서는 한편 즐길만도 하지만,,, 그 고참들 젊을때 지금처럼 자율야구해서 살아있나
한창 커가는 미래주전들은 어찌하나.. 알아서 훈련해라 ? 넘치는 힘을 주체못할 신참들은 빡세게 키워야 하지않나....

감독,,, 컨디션 중요한 후배생각하는 것은 좋은데,,, 10여년 하위권구단 처지에 너무 쉽게 먹으려하는 것 아닐까...

차라리 즐겨야하는 산전수전 고참들을 따로 모아 훈련하고,
미래 주전들은 강하게 키워야하지요.. 그들도 지금아니면 야구인생의 중요한 훈련 황금기를 놓치는데,,,
쫄망하기 직전 마지막 수단인 리빌링 주역들은 즐길 여유가 있나...타팀에 비교해 즐길만큼 월등한가... 2.3배해도 만만치 않을텐데..
대한민국 야구,, Wbc 예선도 못넘는수준,,,즐기며 훈련하는 전구단,, 결국은 우리만의 KBO 엔조이 리그되어가고 있지않는지?.

참,, 남과 같이 하면서 남을 넘겠다... 뭐 잠재된 천부적 스타가 널려있는가.... 대단한 역발상..,,


추천1
추천 트위터 페이스북

댓글

댓글작성
댓글3
0/300자
  • 황윤선
    2018.02.12

    참, 글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

  • 황윤선
    2018.02.12

    시간 경과하면 언제나 글을 삭제하는데 .. 마침 삭제하려보니 .. 가네,,, 한참 찿아보니 전 김감독부류인 것 같다는 의미같은데.... dont` let me be mis understand.. 글 전체를 잘해석하시고 마지막 글귀를 음미해보셔요...

  • 전상호
    2018.02.11

    좀 기다리세요... 아직 시작도 안했는데 왜 벌써 이러십니까? 최소한 시즌 중반 넘어가면 평가하셔더 늦지 않습니다. 아무래도 가네바야시 스타일에 세뇌되신것 같은데 다른팀들은 진작부터 이렇게 하고 있었어요

맨처음 이전5개 1 다음5개 맨마지막
팬타임즈 목록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0937 한용덕감독,장종훈타격코치 진심 타격데이터 안보나요?... [1] 김원재 2018.09.29 221
50936 김태균, 등 통증으로 1군 엔트리 말소 김원재 2018.09.29 215
50935 배영수는 정말 올해를 포기하였는가 !! [1] 김태균 2018.09.29 226
50934 최진행도 본인 스스로 대타가능성마저 포기하지 말아야... 김태균 2018.09.29 179
50933 김태균은 이대로 무너질 것인가 !! 김태균 2018.09.29 187
50932 두산이 한화에게 2위 할 수 있는 기회를 주었다. [1] 김태균 2018.09.29 220
50931 선수분들 감독 및 코칭스텝 분들 그리고 구단직원분들 올... 이동소 2018.09.29 200
50930 두산 딱 기다려 오태삼 2018.09.29 248
50929 아무리 돌광민이라도 [1] 송승호 2018.09.28 356
50928 오늘 경기 총평..... [2] 신영근 2018.09.28 314
50927 한용덕 감독 감사합니다. 이봉수 2018.09.28 216
50926 두산이 쇼 하느라 수고가 많구나.... 오경균 2018.09.28 264
50925 내년에는 김회성 오선진 필히 정리해야 된다 [1] 김광열 2018.09.28 242
50924 한화 타자는 전력질주 안하냐 양상모 2018.09.28 233
50923 헤일...벌써 밑천 다 드러났다 양상모 2018.09.28 242
50922 해일 던졌다하면 볼이고 이진욱 2018.09.28 216
50921 헤일은 1위팀을 상대로 어떤 투구를 보여줄 것인가 !! [1] 김태균 2018.09.28 568
50920 강경학 선수 초조해 하지 말고 부상회복에 힘쓰길 바란다... 김태균 2018.09.28 324
50919 요즘 박주홍 뭐하는지 아시는 분 계신가요??? [1] 전상호 2018.09.27 392
50918 이제는 3위 거의 확정인듯 송승호 2018.09.27 344